삼척시, 국내 육성 트리티케일 이용촉진을 위한 채종기술 보급

김상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5/20 [08:04]

삼척시, 국내 육성 트리티케일 이용촉진을 위한 채종기술 보급

김상용 기자 | 입력 : 2024/05/20 [08:04]

▲ 트리티케일


[뉴스메타=김상용 기자] 삼척시(농업기술센터)가 국내 육성 사료용 맥류 신품종 트리티케일의 이용 촉진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채종단지 조성에 나선다.

삼척시는 총사업비 50백만원(국비 25, 시비 25)을 투입하여 원덕읍에 5ha 규모의 트리티케일 채종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순환식 건조기, 종자 선별기를 지원하는 한편 채종·건조기술을 보급할 예정이다.

트리티케일은 밀과 호밀의 속간 교잡종으로 추위와 쓰러짐에 강해 혹한기와 생육환경이 불량한 지역에서도 잘 자라는 겨울철 조사료 작물이다. 생육기도 벼 재배시기와 겹치지 않으며 기존 재배되고 있는 호밀과 비교하여 영양가치, 기호성, 수량성 등이 우수한 겨울철 고품질 조사료로 국내 축산농가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국내 육성 트리티케일 채종기술 보급 시범사업 추진으로 적합한 수확시기와 올바른 건조 방법에 대해 현장 기술을 지속 지원하고, 관내 재배면적을 확대하여 국내 조사료 수급불균형 해소에도 도움을 줄 예정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영양분이 풍부한 밀과 추위에 강한 호밀의 장점을 모두 갖춘 트리티케일을 관내 최초 도입하여 조사료 안정생산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경상북도, 초저출생 극복 성금 모금 30억원 돌파

더보기

1/3
뉴스메타 sns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