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다문화가족 학령기 자녀 지원책 모색

제2차 다문화정책자문회의…도 최초 결혼이주여성 위원장 선출

김희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9/23 [07:08]

충청남도, 다문화가족 학령기 자녀 지원책 모색

제2차 다문화정책자문회의…도 최초 결혼이주여성 위원장 선출

김희태 기자 | 입력 : 2022/09/23 [07:08]

▲ 제2차 다문화정책자문회의


[뉴스메타=김희태 기자] 충남도는 지난 22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제2차 다문화정책자문회의를 개최하고, 다문화가족 학령기 자녀 지원 정책을 모색했다.

다문화정책자문회의 위원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회의는 위원장 선출, 위원별 정책 제안 설명, 토론 및 자문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위원장은 청양군 가족센터에서 이중언어코치로 활동하고 있는 사사끼사쯔끼 위원이 선출됐다.

도 자문회의 가운데 결혼이주여성이 위원장으로 선출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위원장 선출에 이어 진행한 정책 제안 설명에서 위원들은 △다문화가족 자녀 이중언어 학습지 지원 △다문화가족 자녀 멘토-멘티 사업 운영 △부모 나라 문화 체험 프로그램 운영 △외국인 학령기 자녀 돌봄센터 운영 등을 제시했다.

도는 이번 회의에서 논의한 내용을 검토해 도정 반영 방안을 모색하며, 수요자 중심의 정책을 수립‧추진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다문화가족 자녀들이 우리 사회 일원으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학습이나 정서적인 지원 정책을 확대 추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다문화정책자문회의는 다양한 출신 국가의 외국인 주민을 공개 모집해 15명으로 구성한 도 자문기구다.

이들은 현장 의견을 도에 전달하는 파트너로, 수요자 중심 정책 및 사업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한국 의사로 위장한 중국 유부남 로맨스 스캠으로 39명에게 1억 넘게 뜯어내 뉴스메타TV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