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국회의원 출마자 민주당 인사로 캠프 꾸리나? 뉴스메타TV

권민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1/05 [10:52]

포항 국회의원 출마자 민주당 인사로 캠프 꾸리나? 뉴스메타TV

권민정 기자 | 입력 : 2024/01/05 [10:52]

 

최용규 변호사(54세)가 다가오는 제 22대 국회의원 선거에 포항 남구.울릉 선거구 국회의원 출마 의사를 밝히는 기자회견을 포항시청 8층 프레스룸에서 가졌다.

 

이날 기자회견장에선 최 변호사의 문재인 정부 시절 법무무 검찰제도개선기획단 단장 이력에 대한 질문이 화두가 됐다.

 

최 변호사는 최근 모 언론 인터뷰에서 ‘문 정부 시절 법무검찰 개혁단장으로 근무하며 개혁을 내세우면서 적법 절차를 거치지 않으려는 시도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적법 절차를 밟아야 한다는 뜻을 밝혔다가 한직으로 밀려났다’고 주장한 바 있다.

 

그러나 최 변호사가 부당하게 한직으로 밀려났다고 주장하는 자리가 검찰의 꽃이라 불리는 서울중앙지검 부장검사(공판 2부장) 자리로 알려지며 오히려 영전으로 봐야 한다는 시선이다.

 

이에 대해 최 변호사는 “상대적인 평가일 수는 있겠지만 서울중앙지검 부장검사라 해도 주요 업무를 맡는 부서가 아닌, 일을 할 게 거의 없는 부서로 갔기 때문에 한직으로 밀려났다고 생각한다”는 답변을 내놓았다.

 

윤석열 대통령 측근이라는 소문에 대해서는 “측근을 둔다는 것은 공적인 업무를 하는 사람으로선 적절하지 않다고 본다”며 측근설을 부인했다.

 

국민의힘 당적을 가진 시민 A씨는 “보수의 도시에서 아무리 동문이라도 민주당 인사들이 국힘 출마자를 돕고 있는 것도 이해가 가지 않지만, 개인의 탈당 여부와 입당 여부를 알 길이 없으니 더 의심 쩍다”며 “보다 명확한 사실관계 확인이 밝혀져야 한다” 고 꼬집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조달청 책임감 없는 행정업무, 인식개선 필요해
1/3
뉴스메타TV 많이 본 기사
뉴스메타 sns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