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서 영주시장, 설 연휴 첫날 민생현장 소통 행보

비상근무 상황실 방문 안전대책 점검 및 귀성객 맞이 행사

권민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2/12 [10:17]

박남서 영주시장, 설 연휴 첫날 민생현장 소통 행보

비상근무 상황실 방문 안전대책 점검 및 귀성객 맞이 행사

권민정 기자 | 입력 : 2024/02/12 [10:17]

▲ 박남서 영주시장, 설 연휴 첫날 민생현장 소통 행보


[뉴스메타=권민정 기자] 박남서 영주시장은 설 연휴 첫날인 9일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비상근무 중인 CCTV관제센터, 영주경찰서, 영주소방서, 시청 상황실을 방문해 비상근무자를 격려하고 안전대책을 점검했다.

또한 영주종합터미널과 영주역에서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이해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들이 풍성하고 따뜻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환영 행사도 가졌다.

환영 행사를 통해 귀성객들이 고향의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영주 주요 관광지와 관광정책 홍보를 병행해 관광도시 영주를 알리기에 힘쓰며 연휴 첫날 민생현장 소통 일정을 마무리했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설을 맞아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과 시민 모두가 풍요롭고 든든한 명절을 보내고 따뜻한 정을 나누기를 희망한다”며, “연휴 기간 시민들의 불편사항 해소 및 안전사고 예방 대책 등을 면밀히 점검해 행정 공백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주시는 9일부터 12일까지 설 연휴 기간 환경(쓰레기), 교통, 각종 재난안전사고, 비상진료, 비상급수, 구제역‧AI‧ASF방역 등 12개 분야 총 130명의 근무자를 편성해 종합상황실을 운영하며 시민 불편을 해소할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조달청 책임감 없는 행정업무, 인식개선 필요해
1/3
뉴스메타 sns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