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취약계층 대상 틀니 및 브릿지 시술 의료비 지원 협약 체결

포항시와 동포항·포항은하수 로타리클럽과 의료비지원사업 업무협약식 개최

신영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3/03 [14:24]

포항시, 취약계층 대상 틀니 및 브릿지 시술 의료비 지원 협약 체결

포항시와 동포항·포항은하수 로타리클럽과 의료비지원사업 업무협약식 개최

신영진 기자 | 입력 : 2024/03/03 [14:24]

▲ 포항시는 지난달 29일 포항시청 중회의실에서 취약계층 틀니 및 브릿지 시술 비용을 지원하는 의료비지원사업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뉴스메타=신영진 기자] 포항시는 지난 2월 29일 국제로타리 3630지구 2지역(동포항), 5지역(포항은하수) 로타리클럽과 취약계층 틀니 및 브릿지 시술 비용을 지원하는 ‘의료비지원사업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에서 포항시는 틀니 및 브릿지 시술이 필요한 대상자를 발굴·추천하는 등 사업의 홍보와 행정적 지원을, 로타리클럽은 사업에 필요한 시술 비용을 지원하는데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로타리클럽은 지역 내 취약계층 600여 명의 틀니·브릿지 시술비용 3억 9,000만 원을 지원키로 했으며, 대상자들은 3월부터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시술 의료비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경제적 이유 등으로 치과 진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 65세 이상 의료급여수급자, 차상위본인부담경감대상자 또는 그 외 생활실태를 고려해 추천되며, 추천된 대상자는 지정된 치과에서 시술이 필요하다고 인정될 경우 로타리클럽과 협의를 거쳐 최종대상자로 확정된다.

확정된 대상자는 2주 이내 로타리클럽에서 지정한 지역 내 치과 8개소에서 시술을 받을 수 있다.

정광욱 동포항 로타리클럽 회장은 “어르신들의 활기차고 밝은 노후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소외계층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나눔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협약이 치과 진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저소득 취약계층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항상 지역사회에 따뜻한 봉사와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로타리클럽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제주도, 2025년 APEC 정상회의 유치를 위한 총력 대책 마련

더보기

1/3
뉴스메타 sns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