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위기 청소년 지원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 강화

11일 2024년 전주시청소년안전망 2차 청소년복지실무위원회 열려

박윤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16:26]

전주시 위기 청소년 지원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 강화

11일 2024년 전주시청소년안전망 2차 청소년복지실무위원회 열려

박윤정 기자 | 입력 : 2024/06/11 [16:26]

▲ 2024년 전주시청소년안전망 2차 청소년복지실무위원회


[뉴스메타=박윤정 기자] 전주시는 11일 전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서 2024년 전주시청소년안전망 제2차 전주시청소년복지실무위원회를 개최했다.

청소년복지실무위원회는 전주시 위기청소년을 지원할 수 있는 기관 등의 조사 및 발굴, 위기청소년 사례의 발굴·평가 및 판정, 위기청소년의 특성에 따른 연계 방안 모색, 전주시청소년안전망의 활성화를 위한 방안 등을 협의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전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 기관 소개에 이어, 기타 안건으로 위기청소년을 지원할 수 있는 기관 조사 및 발굴(2024년 중점사업계획 공유의 건)과 2024년 공동사업(연합 아웃리치) 추진의 건 등 지난해 공동사업에 대한 평가를 토대로 청소년안전망의 적극적인 홍보를 위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위기청소년을 지원할 수 있는 각 기관별 자원을 공유하고, 전주시청소년안전망의 활성화 방안으로 ‘2024년 공동사업 실무위원회 기관 연합아웃리치’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올해로 12회째 맞는 연합 아웃리치는 실무위원회 소속 기관 등의 청소년 관련 기관들이 함께 모여 부스를 설치하여 기관 홍보, 청소년 보호 활동 및 캠페인 등을 하는 행사로 오는 11월 2일에 전주중앙살림광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정혜선 위원장(전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은 “본 센터는 전주시청소년안전망운영기관으로 위기청소년이 발생했을 때 각 기관별로 지원 가능한 사항들을 신속히 지원할 수 있도록 컨트롤타워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면서 “각 기관에서도 위기 청소년 발굴과 지원을 위해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센터에서 진행하는 무료 프로그램 및 상담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센터 누리집 을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경상북도, 초저출생 극복 성금 모금 30억원 돌파

더보기

1/3
뉴스메타 sns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