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울산교사노조와 단체교섭 시작

후생복지와 전문성 보장 등 417개 항 교섭

이정열 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17:19]

울산교육청, 울산교사노조와 단체교섭 시작

후생복지와 전문성 보장 등 417개 항 교섭

이정열 기자 | 입력 : 2024/07/10 [17:19]

▲ 울산교육청, 울산교사노조와 단체교섭 시작


[뉴스메타=이정열 기자] 울산광역시교육청은 울산교사노동조합과 ‘2024년 단체교섭’에 들어갔다.

이번 단체교섭은 2020년 4월 단체협약 체결 이후 4년 만에 추진되는 것으로 기존 합의보다 290개 항이 많은 417개 항에 대해 교섭이 진행된다.

울산교사노조는 교원의 ‘후생복지와 전문성’ 보장, ‘근무조건과 교육환경’ 개선, ‘교육활동 보호와 업무경감’, ‘유아, 상담, 영양, 보건, 특수, 진로교육의 내실화’ 등을 요구했다.

울산교육청은 10일 시교육청 공감회의실에서 천창수 교육감과 박광식 울산교사노조 위원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4년 단체교섭 개회식(1차 본교섭위원회)’을 열었다.

양측은 개회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실무 교섭에 들어가며 원만한 합의가 도출될 수 있도록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천창수 교육감은 “교원의 실질적인 권익을 보장하고 근무 여건이 나아지도록 울산교사노조와 충실히 소통하겠다”라며 “행복한 교육공동체를 만들어 가는 우리 교육청의 노력에 울산교사노조가 힘을 보태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경북도, 일본정부는 독도에 대한 부당한 영유권 주장을 즉각 철회하라

더보기

1/3
광고
뉴스메타 sns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