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 오케스트라 포항, 찾아가는 음악회 ‘우리는 바다입니다’ 열어

25일, 구룡포 방파제 위에서 바다 주제로 펼쳐

신영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5/15 [15:38]

꿈의 오케스트라 포항, 찾아가는 음악회 ‘우리는 바다입니다’ 열어

25일, 구룡포 방파제 위에서 바다 주제로 펼쳐

신영진 기자 | 입력 : 2024/05/15 [15:38]

▲ 지난해'꿈의 오케스트라 포항, 찾아가는 음악회'


[뉴스메타=신영진 기자] 포항문화재단은 오는 25일 구룡포 방파제에서 2024 꿈의 오케스트라 포항 찾아가는 음악회 ‘우리는 바다입니다’를 선보인다.

꿈의 오케스트라 포항은 해양미식축제 ‘마켓피어나인’과 연계해 바다를 주제로 다양한 곡들을 선보인다. “캐리비안의 해적”, “비발디 사계 중 스톰” 등의 곡을 연주하며, 아동·청소년 단원들은 예술로 세상과 연결되는 경험을 한다. 공연은 무료로 운영되며 현장에서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이번 음악회는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최하는 2024 꿈의 오케스트라 자립거점 기획사업 '꿈의 향연' 사업의 하나다.

전국 37개 꿈의 오케스트라가 5월 넷째주 세계문화예술교육주간에 맞춰 각 지역에서 동시에 공연을 추진하며 포항문화재단은 본 사업에 국비 2,500만 원을 확보했고, 이번 찾아가는 음악회를 통해 동참하고 있다.

총 65명의 단원으로 구성된 꿈의 오케스트라 포항은 지난 2월 신규단원 31명을 선발하고, 3월부터 매주 수요일 3시간씩 음악으로 함께하는 실력과 즐거움을 키워왔다. 최광훈 음악감독을 중심으로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등 10개의 분반으로 파트 및 합주 활동을 했다.

포항문화재단 관계자는 “꿈의 오케스트라 포항은 음악으로 지역 아동과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함께 지역사회와의 연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많은 시민의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뉴스메타 TV
메인사진
[단독]학교 내부마감재 화재 ..아이들의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

더보기

1/3
뉴스메타 sns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